UPDATED. 2018-12-10 16:32 (월)
G20, 자금세탁 방지 위한 암호화폐 규제안 마련에 합의
G20, 자금세탁 방지 위한 암호화폐 규제안 마련에 합의
  • 송영진 기자
  • 승인 2018.12.03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20 국가 정상들이 암호화폐 탈세와 자금세탁 방지를 위한 암호화폐 규제안 마련에 합의했다.

2일(현지시간) 코인텔레그래프의 보도에 따르면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린 제2차 정상회담에서 금융 분야에서 기술 발전이 가져올 위험요소를 완화하기 위해 암호화폐 규제안을 마련할 것이라 밝혔다.

이에 따라 G2O 국가들은 자금세탁방지를 위해 암호화폐 자산을 규제하고 테러자금 조달 방지 등 필요에 따라 각국 정부가 암호화폐 규제를 위한 제도 정비에 나설 전망이다.

G20는 선언문을 통해 "금융분야의 기술발전이 가져올 잠재적 혜택을 실현하는 동시에 관련 위험요소를 완화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다. 자금세탁과 테러자금 조달 방지를 위해 자금세탁방지기구(FATF)의 기준에 부합하는 선에서 암호화폐를 규제해나가는 한편 필요할 경우 다른 대응책을 고려할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G20 국가 정상들은 내년 오사카에서 개최되는 G20 정상회의에서 검토를 진행하고 오는 2020년 최종 보고서를 정리함을 밝히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